티스토리 뷰

반응형

 

'빼빼 부부'의 일상이 공개됐다.

오은영 리포트 결혼지옥
(사진=MBC '오은영 리포트-결혼 지옥' 캡처)



9월 19일 방송된 MBC '오은영 리포트-결혼 지옥'에는 다이어트 때문에 부부 갈등이 깊어졌다는 '빼빼 부부'가 출연했다.

결혼 24년차, 슬하에 아들 셋을 둔 빼빼 부부는 무려 20여 년간 살과의 전쟁을 벌이고 있다고 밝혔다. 남편이 연이은 출산 후 30kg가량 체중이 늘어난 아내에게 20년째 쉼 없이 다이어트를 요구하고 있다고. 아내는 "하도 다이어트를 하다 보니 내성이 생겨 안 되더라"며 남편의 잔소리가 계속돼 괴롭다고 토로했다.

남편과 아내는 전라남도 장흥에서 함께 농기계 대리점을 운영 중이었다. 집에서도 직장에서도 함께 하고 있는 것.

이날 손님이 사온 빙수를 먹던 아내는 남편이 직장에 등장하자 당황한 모습을 드러냈다. 결국 아내는 남편의 눈치를 보다 수저를 놓아버렸다. 남편은 아내에게 "하루에 밥 한 끼만 먹는다고 해놓고"라며 핀잔을 줬다.

점심시간에도 남편의 만행은 계속됐다. 냉면을 두 젓가락 밖에 먹지 않은 아내에게 "배부르면 먹지 마라. 서랍에 빵 숨겼더라"며 눈치를 준 것. 결국 분노한 아내는 식사를 중단했고, 남편은 아내의 냉면을 모두 버려 충격을 안겼다.

 

 

오은영이 빼빼 부부 남편에게 일침을 가했다.

오은영 리포트 결혼지옥
(사진=MBC '오은영 리포트-결혼 지옥' 캡처)



남편이 연이은 출산 후 30kg가량 체중이 늘어난 아내에게 20년째 쉼 없이 다이어트를 요구하고 있다고. 결국 아내는 우울증까지 생겼지만, 남편은 우울증 약도 못 먹게 하고 있었다.

남편은 "왜 약을 못 먹게 했냐"는 질문에 "우울증이 아니고, 그냥 성격상 그렇다고 생각했다"며 전문의의 진단에도 아내의 우울증을 믿지 않았다고 밝혔다. 또 "아내가 약을 먹으면 온종일 잠만 잔다"고 말했다.

이에 오은영은 "이건 제가 정확하게 말씀드릴 수 있다. 제가 정신건강의학과 전문의다. 남편분께 설명드리고 싶은 건, 아내분은 우울증이 맞다. 지금도 보면 약간 우울하다. 절대 만만하게 봐서는 안 된다"고 밝혔다.

이어 "우울증 약이 극단적 선택에 대한 생각을 꽉 눌러준다. 그래서 이 약은 졸리기도 하다. 증상을 조절하지 않으면, 정말 운이 나쁘면 실행해버린다. 그래서 초기 약을 쓰는 것이고, 증상이 좋아지면 약을 바꾸거나 줄여나간다"며 "실제로 항우울제는 안 졸리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남편분께서 본인이 생각하는 것만이 우울증이라고 생각하면 안 된다. 대부분 우울증은 원인이 없고, 굉장히 증상이 다양하다. 남편도 인정할 정도의 우울증이 나타나면 굉장히 심각한 것이다. 이건 전문의와 상의해야 된다"고 말했다.

오은영 "배우자 외모·체중 따라 결혼 만족도 달라져"

오은영 리포트 결혼지옥
(사진=MBC '오은영 리포트-결혼 지옥' 캡처)
오은영 리포트 결혼지옥
(사진=MBC '오은영 리포트-결혼 지옥' 캡처)

오은영은 "남편분은 건강 때문에 다이어트를 하고 살 빼라는 퍼센트와 아내가 멋지게 보이기를 바라는 마음의 퍼센트를 본다면 몇 대 몇이냐"라며 물었고, 남편은 "60 대 40이다. 60%가 예뻐 보이는 거다"라며 고백했다.

오은영 리포트 결혼지옥
(사진=MBC '오은영 리포트-결혼 지옥' 캡처)



오은영은 "실제로 배우자의 외모나 체중에 따라 결혼 만족도가 달라진다고 한다. 미국 한 연구에 의하면 배우자가 과체중일 때 결혼 만족도가 감소하고 이로 인해 부부 갈등이 발생할 확률이 훨씬 늘어난다는 연구 결과도 있다. 그러니까 이왕이면 어떤 모습이어도 서로 아끼면 좋겠지만 인간 안에는 이러한 면들이 있다는 걸 알고 넘어갈 필요는 있을 것 같다"라며 설명했다.



 

 

이 프로는 볼때마다
화가 나는데
나만 그런가?!!


 

반응형
댓글
댓글쓰기 폼
반응형
Total
120,549
Today
178
Yesterday
755
TAG more
«   2022/09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