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반응형

 

 

수리남 공식 포스터
수리남 공식 포스터

남미 국가 수리남을 장악한 무소불위의 마약 대부로 인해 누명을 쓴 한 민간인이 국정원의 비밀 임무를 수락하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넷플릭스 시리즈


오픈 2022.09.09.
채널 넷플릭스

수리남 등장인물

수리남 등장인물 소개
수리남 등장인물 소개

 

수리남 등장인물 소개
수리남 등장인물 소개

‘수리남’은 남미 국가 수리남을 장악한 무소불위의 마약 대부로 인해 누명을 쓴 한 민간인이 국정원의 비밀 임무를 수락하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넷플릭스 시리즈. 믿고 보는 배우 하정우, 황정민, 박해수, 조우진, 유연석 등이 출연한다.


수리남 스틸컷
수리남 스틸컷

‘수리남’의 다양한 면모를 포착했다. 민간인 사업가 강인구(하정우)는 사람 좋은 목사의 얼굴로 다가왔지만 자신의 사업을 망쳐버린 마약 대부 전요환(황정민)과 그의 조직을 함정에 빠뜨리기 위해 기꺼이 그들과 같은 옷을 입고 같은 편인 양 행세한다.

수리남 스틸컷
수리남 스틸컷

 

수리남 스틸컷
수리남 스틸컷


전요환은 억울하게 수감되었다가 수리남에 돌아온 강인구를 통해 사업의 새 활로를 찾으려 하지만 강인구를 향한 의심을 쉬이 놓지 않는다.

수리남 스틸컷
수리남 스틸컷


국정원 요원 최창호(박해수)는 무역상 구상만으로 신분을 속이며 전요환을 잡기 위한 작전에 박차를 가한다. 최창호와는 의상부터 사소한 습관까지 완전히 다른 모습에 천연덕스러운 연기로 전요환을 휘어감기도 하지만 강인구 못지않게 위험천만한 상황에 노출되기도 한다. 전요환의 오른팔, 왼팔과 같은 수하 변기태(조우진)와 데이빗 박(유연석)은 각기 다른 방법으로 그에게 충성한다.

 

 

수리남 스틸컷
수리남 스틸컷


첸진을 배신한 전력이 있는 조선족 출신의 전도사 변기태는 전요환의 말이라면 절대복종하며 적을 향해 총을 들이밀고 섬뜩한 미소를 짓는다. 온갖 자문을 담당하는 고문변호사 데이빗 박(유연석)은 강인구가 짜는 사업에 함정은 없는지 간파하기 위해 그를 감시하고 압박하며 긴장감을 불어넣는다. 수리남의 국경에서 펼쳐지는 강인구와 전요환의 일당, 최창호의 거래는 이야기의 스펙터클을 최고조로 끌어올리는 한편 앞으로 이어질 이야기에 더욱 강한 긴장감을 부여한다.

수리남 스틸컷
수리남 스틸컷
수리남 스틸컷
수리남 스틸컷

거침없이 무기를 꺼내 드는 차이나타운의 지배자 첸진(장첸)의 등장 역시 시청자들의 손에 땀을 쥐게 만든다. 두 얼굴을 가진 인물들이 서로를 속고 속이는 치열한 두뇌 싸움을 펼치며 다양한 경우의 수를 만들어가는 가운데, 윤종빈 감독 특유의 위트 있는 대사들이 극을 환기시키면서도 몰입감을 극대화시킨다.


수리남 스틸컷
수리남 스틸컷
수리남 스틸컷
수리남 스틸컷

 

수리남 스틸컷
수리남 스틸컷

 

결말 스포있음

수리남 스틸컷
수리남 스틸컷
수리남 스틸컷
수리남 스틸컷
수리남 스틸컷
수리남 스틸컷

전요한을 궁지로 몰아 미국령인 푸에르토리코에서 마약거래를 하게 되고 국정원과 미리 대기중이었던 미국마약단속국(DEA)와 합동작전을 펼쳐 전요한을 검거하고 만다.

 

 

 

수리남 스틸컷
수리남 스틸컷

수리남 마지막 화에서는 체포된 전요환(황정민 분)이 강인구(하정우 분)에게 선물한 박찬호 선수의 싸인볼을 돌려달라고 최창호(박해수 분)에게 부탁하는 장면이 나온다.

전요환은 야구 중계를 보면서 박찬호의 활약에 기뻐하거나 강인구에게 자기와 함께 지내면서 야구를 같이 보자고 제안하는 등 야구에 진심인 야구 매니아다.

그러나 작중 가짜 유물로 수리남 대통령을 매수하고 박지성 선수의 싸인을 위조한 축구공과 유니폼 등으로 콜롬비아 칼리 카르텔을 포섭해온 인물로서, 강인구에게 선물한 싸인볼도 모조품인 것처럼 묘사됐으나 실은 전요환이 소중히 여기는 진짜 싸인볼이었던 것이다.

이 사인볼이 클로즈업되면서 극이 마무리되는 가운데, 전요환이 강인구를 진심으로 믿었다는 암시와 전요환을 배신했음에도 국정원이 약속한 돈을 제대로 받지 못한 강인구의 처지가 대비돼 여운을 남긴다.

반응형
댓글
댓글쓰기 폼
반응형
Total
120,583
Today
212
Yesterday
755
TAG more
«   2022/09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글 보관함